포토뉴스

Home > 포토뉴스

체리 열매따러 경주동궁원으로 오세요

경주동궁원 체리 열매 수확 체험

작성일 : 2019.05.29 06:04 작성자 : 경주사랑신문

경주 동궁원은 다음달 22일까지 오전 10시∼12시, 오후 1시∼4시 사이에 숨바꼭질 정원 뒤편 체리 시험포장에서 체리열매 따기 체험을 실시한다.
 
체험비용은 1인당 10,000원이며 체험시간은 1인당 20여분이 소요된다.
 
또한 열매따기 체험 후 무게를 측정해 정확히 500g일 경우 체험 비를 50% 할인해주는 ‘신의 손 특별 이벤트’도 추가해 체험 참여자의 흥미를 더 해 주었다.
 
체리의 자생지는 아시아 서부와 유럽동부로 우리나라에는 1900년대 초에 들어왔으며, 특히 경주는 90년 이상의 재배역사와 국내 최고면적을 가진 체리 주산지로서 대한민국에서 가장 맛있는 체리를 먹을 수 있는 곳이다.
 
동궁원은 600㎡ 규모의 시험포장에 향하금, 월산금, 좌등금 등 총 33주의 체리를 육성중이며 열매가 가장 맛있게 익는 수확 적기에 맞춰 관람객들이 직접 참여 할 수 있는 체험을 진행한다.
 
햇살사이로 노랗고 빨갛게 익어가는 싱그러운 체리를 눈으로 보면서 따 먹기도 하고, 잘 익은 체리를 하나하나 손으로 직접 따면서 체험용 케이스에 예쁘게 한 가득 담아가기도 하는 등 볼거리 뿐 아니라 오감으로 느끼고 만족 할 수 있는 체험거리를 제공해 관람객의 호응도가 매우 높다.
 
현재 체험 참여도가 높아 예정된 일정보다 체험이 조기 종료 될 우려가 있지만 매년 고정적으로 열매따기 체험을 실시하고 추후 블루베리(봄철)와, 미니사과(가을철) 열매따기 체험도 진행할 예정이다.
 
임동주 동궁원장은 “경주시의 강점을 잘 활용해 경주시만의 특색 있는 관광문화를 만들기 위해 노력중이며 체리뿐만 아니라 다양하고 이색적인 체험거리와 신규 콘텐츠도 계획하고 있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