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Home > 뉴스 > 생활/문화

코로나 극복을 위한 생활방역 실천

경주시 생활방역위원회, 우리지역은 우리가 지킨다

작성일 : 2020.07.17 07:06 작성자 : 경주사랑신문

지난 5월 21일 출범한 경주시 생활방역위원회는 17일 경주시청 알천홀에서 코로나19 장기대비 경제활동과 병행한 일상과 방역이 공존하는 생활을 유지하면서 지역사회 감염예방과 확산 차단을 통해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한 ‘제2차 코로나19 대응 경주시 생활방역위원회’ 회의를 개최했다.

이날 회의는 경주시 생활방역위원회 위원과 333명으로 구성된 23개 읍면동 생활방역위원회 대표들이 참석해 △생활방역위원회 추진상황 보고 △코로나19 2차 대유행 전망과 대응 △생활 속 거리두기 세부지침 안내 △코로나19 대응 및 생활방역에 대한 토의와 의견수렴 등 함께 논의했다.

또한, 여름 휴가철을 맞아 하천, 계곡, 해수욕장 등 추가된 생활 속 거리두기 세부지침 실행, 고위험시설 전자출입명부(KI-Pass)도입과 특별지도점검 등 코로나19 지역사회 확산 차단과 철저한 방역 태세를 유지하면서도 시민들이 안전한 일상생활 영위를 위하여 체계적으로 대비하고 극복하는데 앞장서기로 했다.

그동안 시는 지속적인 클린&안심 캠페인을 통해 생활방역체계의 확립은 물론, 경제활동을 병행하고자 경주페이 모바일 앱 출시와 경제 살리기 퍼포먼스 및 착한 소비활동 등 소비촉진 운동을 지속적으로 추진해 왔다.

특히, 소상공인을 위한 △경제회복비 지원사업 △카드수수료 지원사업 △역량강화 지원사업 △긴급재난지원금 추가 실시 △취업 취약계층 등을 위한 코로나19 극복 희망일자리사업 추진 등 다양한 지원을 통해 침체된 지역경제를 살리기 위해 모든 행정력을 총동원하고 있다.

주낙영 경주시장은 “코로나19 대응은 정부와 자치단체의 역할도 중요하지만 연대와 협력을 통한 시민 한 명 한 명의 의지와 실천이 중요하다”며, “시민 모두가 한마음이 되어 코로나19를 극복해 나갈 수 있도록 생활방역위원회 위원들이 힘을 모아 주실 것을 당부 드리며 방역으로 안전한 경주를 만들고 지역경제가 되살아나는 경주를 만드는데 최선을 다해 함께 노력하자” 말했다.